2024-06-24 17:53 (월)
이천시, 음식물쓰레기 종량제 전면시행 실시
상태바
이천시, 음식물쓰레기 종량제 전면시행 실시
  • 서지훈
  • 승인 2014.10.16 18: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기=동양뉴스통신] 서지훈 기자 = 경기 이천시(시장 조병돈)가 11월 1일부터 음식물쓰레기 종량제를 전면 시행한다고 16일 밝혔다.

이번에 시행하는 종량제는 60세대 이상 공동주택에만 우선 적용된다.

시는 작년 10월부터 올해 4월까지 공동주택 99개 단지에 552대의 RFID 개별계량장치의 설치를 끝냈다.

이 계량장치를 통해 배출량을 자동 계량한 후 그 양에 따라 수수료(kg당 70원)를 부과하게 된다.

정부는 지난해 6월부터 음식물쓰레기 종량제 전면 시행을 권고해 왔다. 따라서 시는 정부 정책에 맞춰, 이번에 공동주택부터 종량제를 시행한다.

내년부터는 RFID 개별계량장치가 없는 공동주택에서도 후불제 수수료 부과(세대당 1,200원)를 폐지하고 전면 종량제 봉투사용으로 전환시킬 방침이다.

또한, 단독주택의 음식물류폐기물 배출방식도 도심지역은 칩(스티커)방식으로 전환 할 계획이며, 농촌지역의 음식물류 폐기물은 종전대로 전용 봉투제를 유지할 방침이다.

시 관계자는 앞으로 음식물쓰레기를 배출할 때 이런 사항을 준수치 않고 배출할 경우 과태료를(10만원~30만원) 부과하게 된다며, 이번 종량제 시행으로 음식물 쓰레기 발생이 30%감소 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