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7-30 18:31 (금)
[단독] 공주의료원 일부 의사 도 넘은 불친절
상태바
[단독] 공주의료원 일부 의사 도 넘은 불친절
  • 이영석
  • 승인 2021.06.07 14:18
  • 댓글 57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간호사에게 환자 진료 보지 않겠다는 등 막말
공주의료원 전경
공주의료원 전경

[공주=동양뉴스] 이영석 기자 = 충남 공주의료원 의사가 환자들에게 "진료를 보지 않겠다"는 등 막말을 해 진료거부와 함께 도를 넘은 불친절이 아니냐는 여론이 일고 있다.

지난 2일 투석을 위해 공주의료원을 찾은 환자 A씨는 의사 B씨에게 "손 저림이 발생해 처방받은 약을 복용하면 위경련이 일어나고 식은땀이 난다"며 "다른 병원에 가서 물어보니 투석환자에게는 독한 약이라며 먹지 말라는 말을 들었는데 이 약을 계속 복용해도 되느냐"고 물었다.

이에 의사 B씨는 "누가 그러더냐, 그럼 그 병원으로 가서 진료를 받으라"며 발끈했다.

B 의사는 또 환자가 가지고 있는 약을 그 자리에서 복용한 후 "봐라, 괜찮지 않느냐"는 말과 함께 간호사에게 "앞으로 이 환자의 진료를 보지 않고 건너 뛰겠다"고 발언해 원성을 사고 있다.

또다른 환자 C씨는 계속 증가하는 약 처방에 이유를 묻자 B 의사가 불친절한 태도를 보였다며 불만을 토로했다. C씨는 "기분이 상해 다른 병원으로 진료를 받으러 가기로 했다"고 전했다.

이처럼 B 의사의 언행이 도를 넘어서고 있다는 목소리가 높아지고 있다.

주민 D(58·공주시 옥룡동)씨는 "지금 코로나19로 인해 모두가 힘들고 예민해진 것은 사실이나 공공의료기관인 의료원의 불친절은 사라져야 할 것"이라며 "환자를 대하는 일부 의사들의 불친절한 태도는 변해야 한다"고 꼬집었다.

이에 대해 공주의료원 원장은 "담당 의사가 젊어서 다소 그런 면은 있다"며 "반면에 친절한 의사들도 많이 있다. 이번 일은 해당 의사에게 상황을 파악해보고 주의를 주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57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윤다영 2021-06-13 21:54:53
미친년.

ㅋㅋㅋ 2021-06-09 16:06:27
의사돌파리시발아 정중히 사과하고 처벌처받아라

ㅋㅋㅋㅋㅋ 2021-06-08 23:43:14
의사 레전드인새끼네

ㅋㅋ 2021-06-08 22:12:14
돌팔이네요

김기혀니 2021-06-08 21:14:48
의사가 도덕을 야매로 배운 듯 !!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