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6-25 12:48 (금)
인천시, 전통시장 육성지원 팔 걷어
상태바
인천시, 전통시장 육성지원 팔 걷어
  • 김상섭
  • 승인 2021.06.10 17: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식품판매위생우수업소 선정, 관광홍보 및 위생용품 등 지원
전통시장 내 식품위생우수업소로 선정된 식품판매업소가 기뻐하고 있다.(사진=인천시 제공)
전통시장 내 식품위생우수업소로 선정된 식품판매업소가 기뻐하고 있다.(사진=인천시 제공)

[인천=동양뉴스] 김상섭 기자 = 인천시가 전통시장내 식품위생우수업소 육성·지원사업 추진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10일 인천시는 매년 3개 내외 전통시장의 식품판매업소를 식품위생우수업소로 선정해 육성·지원하고 있다고 밝혔다.

올해부터는 위생적으로 취약한 전통시장 식품위생업소 중 우수업소를 육성·지원해 식품의 안전성을 확보하고 국내·외 관광객 유치로 지역경제 활성화에 나선다.

이에 따라 관내 전통시장 31개소 중 식품판매업소수 최다 지역을 우선순위로, 올해 3개 전통시장 식품판매업소를 대상으로 식품위생우수업소를 선정했다.

대상은 신기시장(미추홀구), 모래내시장(남동구), 부평종합시장(부평구)의 식품판매업소 205개소 중 70개소로, 신기시장 22개소, 모래내시장 20개소, 부평종합시장 28개소다.

주요 지원사업으로 ▲전통시장내 식품위생우수업소의 식품의 위생적 취급여부, 시설기준, 종사자 친절서비스 등 현장평가를 통해 우수업소를 선정해 위생용품을 지원한다.

이와 함께 ▲인천관광홈페이지(인천투어)를 통한 우수업소 홍보 ▲여행사 등에 관광코스로 삽입해 국내·외 관광객 유치 등을 지원한다.

또, 방수위생복 세트 및 방역용품을 지원하고 영업자 자율점검표를 영업장에 비치해 지속적인 식품위생우수업소 유지·관리 및 판매식품의 안전성 확보에 최선을 다하고 있다.

아울러 영업주의 자긍심과 실질적인 지역경제와 연계하기 위해 올해 하반기에는 인천관광 홈페이지 ‘인천투어’에 전통시장 식품위생우수업소 상세 프로필을 등록한다.

프로필에는 업소 개요, 대표메뉴, 시설 및 이용안내 등을 담아, 홍보해 내·외국인이 쉽게 안내받을 수 있는 시스템을 구축한다.

이밖에도 여행사의 관광코스에 우수업소 방문 이용 등을 등록, 관광 자원화 구축을 통한 국내·외 관광객을 유치할 계획이다.

백완근 시건강체육국장은 “전통시장은 다양한 먹거리를 저렴하게 구입할 수 있는 장점이 있는 반면, 취약한 식품위생환경이 걸림돌로 작용하고 있다”고 말했다.

이어 “전통시장내 식품위생우수업소를 적극 발굴·육성해 판매식품의 안전성을 확보하고 전통시장 신뢰도를 향상시킴으로써 지역경제 활성화에 지속적으로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