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11-28 19:07 (일)
한국 도운 아프간인 380여명, 26일 입국…"난민 아닌 특별공로자"
상태바
한국 도운 아프간인 380여명, 26일 입국…"난민 아닌 특별공로자"
  • 서다민
  • 승인 2021.08.25 14: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최종문 외교부 2차관이 25일 외교부에서 아프간 국내 이송 관련 브리핑을 하고 있다. (사진=KTV 유튜브 캡처)
최종문 외교부 2차관이 25일 외교부에서 아프간 국내 이송 관련 브리핑을 하고 있다. (사진=KTV 유튜브 캡처)

[동양뉴스] 서다민 기자 = 아프가니스탄에서 한국 정부 활동을 지원해온 아프간인 380여명이 26일 인천국제공항에 도착할 예정이다.

최종문 외교부 2차관은 25일 외교부에서 브리핑을 열고 "정부는 그간 아프간에서 한국 정부 활동을 지원해온 현지인 직원과 배우자, 미성년 자녀, 부모 등 380여명의 국내이송을 추진해왔다"며 "이들은 한국 군수송기를 이용해 내일 중 인천국제공항에 도착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최 차관은 "이들은 수년간 주아프가니스탄 한국 대사관, KOICA, 바그람 한국병원, 바그람 한국직업훈련원, 차리카 한국 지방재건팀에서 근무한 바 있다"며 "이들은 난민이 아니라 특별공로자로서 국내에 들어오는 것"이라고 말했다.

이들은 앞서 아프간 상황이 악화되면서 주아프가니스탄 한국 대사관에 신변안전 문제를 호소하며 한국행 지원을 요청해왔다.

이에 정부는 이들이 처한 심각한 상황에 대한 도의적 책임, 국제사회의 일원으로서의 책임, 인권 선진국으로서의 국제적 위상 그리고 유사한 입장에 처한 아프간인들을 다른 나라들도 대거 국내 이송한다는 점 등을 감안해 이들의 국내수용 방침을 결정했다.

이에 따라 범정부 TF가 즉각 구성됐으며, 이들의 국내 이송은 외교부가, 도착 후 국내 정착에 관한 사항은 법무부가 맡기로 했다.

이들은 공항 도착 즉시 방역절차를 거쳐 충북 진천에 있는 국가공무원인재개발원으로 이동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