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8-18 18:01 (목)
“10년 넘은 노후 김치냉장고 화재 주의…정기 안전점검 권장”
상태바
“10년 넘은 노후 김치냉장고 화재 주의…정기 안전점검 권장”
  • 서정훈
  • 승인 2021.11.07 17: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 4일 오후 6시께 세종시 조치원읍 신흥리 한 공동주택에서 사용 중인 김치냉장고에서 화재가 발생했다.(사진=조치원소방서 제공)
지난 4일 오후 6시께 세종시 조치원읍 신흥리 한 공동주택에서 사용 중인 김치냉장고에서 화재가 발생했다.(사진=조치원소방서 제공)

[세종=동양뉴스] 서정훈 기자 = 세종시 조치원소방서가 노후 김치냉장고에 따른 화재 발생을 대비해 사용자들의 각별한 주의를 당부하고 나섰다.

7일 조치원소방서에 따르면 지난 4일 오후 6시께 조치원읍 신흥리 한 공동주택에서 사용 중인 김치냉장고에서 화재가 발생했다.

신속한 신고와 빠른 대처로 인해 큰 피해 없이 진화됐지만, 자칫 큰 화재로 이어질 수 있는 상황이었다.

김치냉장고는 일반 냉장고에 비해 공기를 받아들이는 팬이 아래쪽에 노출돼 있어 먼지가 쌓이기 쉬운 구조로, 전기 스파크와 접촉했을 때 불씨로 발화될 가능성이 높다.

특히 2005년 9월 이전 생산된 뚜껑형 구조 모델의 경우 제품 노후에 따라 내부부품 합선으로 화재빈도가 높아 ㈜위니아딤채는 2020년 12월 2일부터 자발적 리콜을 실시하고 있다.

이에 따라 조치원소방서는 화재 발생 우려가 높은 노후 김치냉장고에 대한 자발적 리콜 정보와 안전한 사용 방법 등을 집중 홍보할 계획이다.

조치원소방서 관계자는 “김치냉장고처럼 24시간 전원을 켜 두는 제품은 장기간 열이 축적돼 화재로 이어질 수 있기 때문에 벽과 거리를 띄워 사용해야 한다”며 “10년 이상 사용한 냉장고는 정기안전점검을 받기를 권장한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