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11-28 19:07 (일)
장상수 대구시의장, 김부겸 총리 만나 국비 증액 요청
상태바
장상수 대구시의장, 김부겸 총리 만나 국비 증액 요청
  • 윤진오
  • 승인 2021.11.24 17: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민 일상과 지역경제 회복 위한 정부 적극적 노력 주문
장상수 의장은 김부겸 총리 만나 지역
장상수 대구시의회 의장이 김부겸 국무총리를 만나 지역경제 회복을 위한 정부 지원을 요청했다.(사진=대구시의회 제공)

[대구=동양뉴스] 윤진오 기자 = 대구시의회 장상수 의장은 24일 김부겸 국무총리를 만나 국가정보자원관리원 대구센터 건립 국비 증액 등 지역현안 사업에 대한 국비 지원을 건의했다.

이날 국제소방안전박람회 참관 차 지역을 방문한 김부겸 총리에게 장상수 의장은 위드코로나 시대에 지역경제 회복을 위한 적극적인 정부 지원을 요청했다.

특히 내년도 완공을 앞둔 국가정보자원관리원 대구센터의 성공적인 완공을 위해 내년 국비 증액을 강하게 요청했다.

장 의장은 “내년 센터를 준공하고, 2023년부터 정상적인 기업 입주를 위해서는 내년도 국비 확보가 매우 절실하다”고 강조하며 “지역 기업들이 매우 어려운 상황에 놓여 있는 만큼 국가정보자원관리원 대구센터를 계획대로 추진해 지역 기업이 함께 성장할 수 있도록 내년도 적극적인 정부의 지원을 요청한다”고 말했다.

국가정보자원관리원 대구센터는 중앙행정기관 정보자원의 관리혁신과 클라우드 기반의 정보자원 통합구축을 위한 정부 데이터센터로서 대구시 동구 도학동 일원에 총사업비 4453억원을 투입해 내년 3월 완공할 계획으로 있다.

국가정보자원관리원 대구센터가 완공되면 대규모 인력이 상주하게 되며 지역 업체들이 정보화 관련 다양한 사업 추진은 물론, 각종 프로젝트에 참여와 직접적인 경제효과를 가져다줄 것으로 전망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