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1-27 13:19 (목)
대구시, 청소년들 위한 ‘국립대구청소년디딤센터’ 개원
상태바
대구시, 청소년들 위한 ‘국립대구청소년디딤센터’ 개원
  • 윤진오
  • 승인 2021.11.28 10: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립중앙청소년디딤센터 이어 전국 두 번째 개원
장기과정 4개월, 단기과정 11박 12일로 운영비 전액 국비 지원
대구시는 지난 26일 달성군 구지면에 청소년
대구시는 지난 26일 달성군 구지면에서 청소년 기숙형 복합치유재활기관 ‘국립대구청소년디딤센터’ 개원식을 가졌다.(사진=대구시 제공)

[대구=동양뉴스] 윤진오 기자 = 대구시는 지난 26일 정서·행동 조절에 어려움을 겪거나 인터넷·스마트폰 과의존 청소년들을 위한 ‘국립대구청소년디딤센터’ 개원식을 가졌다.

대구디딤센터는 대구시와 지역출신 국회의원 등이 힘을 모아 지역 청소년의 정서·행동 장애 치료를 위해 2016년부터 적극적으로 노력해 유치한 시설로 국립중앙청소년디딤센터에 이어 전국에서 두 번째로 개원했다.

이번 대구디딤센터는 전액 국비로 운영하며 달성군 구지면(1만5782㎡, 4774평)에 국비 147억원, 시비 20억원을 투입해 올해 11월 공사를 마무리했다.

센터는 치료실, 상담실, 대안교실, 체육관, 생활동, 생태체험장 등을 갖추고 정서·행동문제 치유 장기과정(4개월)과 인터넷·스마트폰 과의존 치유 단기과정(11박 12일)을 운영할 예정으로, 중앙디딤센터가 정서·행동 치유 분야만 운영하는 것에 비해 복합적인 솔루션을 제공하는 것이 특징이다.

시는 정서와 행동에 어려움을 겪는 청소년에 대해 대구시 상담복지센터가 심리상담, 긴급구조, 의료지원 등의 통합 서비스를 제공하고, 보다 심각한 청소년에 대해서는 대구디딤센터에서 집중치료를 받을 수 있도록 해 치료와 재활이 보다 효과적으로 이루어지도록 할 계획이다.

또한 디딤센터 이용에 청소년이 부담해야 할 비용도 교육청과 협력해 치료가 필요한 지역 청소년이 부담 없이 이용할 수 있도록 지원방안을 마련할 예정이다.

권영진 시장은 “청소년 우울증, 스트레스 등으로 인한 자살이 증가하고 있고 그 원인이 대부분 사회에서 비롯된 만큼 치료의 책임이 국가와 사회에 있다고 생각한다”며 “대구디딤센터와 대구시 상담복지센터가 협업해 청소년들을 보다 종합적이고 체계적으로 치료하는 데 대구시가 적극적으로 힘을 보태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