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7-04 17:51 (월)
천안 두정역 북부 두정1교 차량통행로 5월 1일 임시개통
상태바
천안 두정역 북부 두정1교 차량통행로 5월 1일 임시개통
  • 최남일
  • 승인 2022.04.28 15: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박상돈 시장이 28일 두정1교 차량통행 임시개통에 앞서 공사 현장을 방문해 사전점검을 펼치고 있다. (사진=충남 천안시 제공)
박상돈 시장이 28일 두정1교 차량통행 임시개통에 앞서 공사 현장을 방문해 사전점검을 펼치고 있다. (사진=충남 천안시 제공)

[천안=동양뉴스] 최남일 기자 = 충남 천안시가 두정역 북부출입구 신설 및 두정1교 시설개량 사업을 추진 중인 가운데 지난해 3월 두정1교 북측 인도교를 임시 개통한 데 이어 오는 5월 1일 교량 차량통행로를 임시 개통한다.

이 사업은 총사업비 177억 원을 투입해 두정역 북부 인근 주민이나 학생 등 전철 이용자의 이동 편의를 제공하기 위한 두정역 북부출입구 신설과 통행량 증가에 따른 두정1교에 인도교 설치, 교량 양측 교차로의 회전반경을 확장하는 사업이다.

올해 8월 완공을 목표로 하고 있으며 현재 81% 공정률을 보이고 있다.

이와 관련해 박상돈 시장은 28일 두정1교 차량통행 임시개통에 앞서 공사 현장을 방문해 사전점검을 펼쳤다.

박 시장은 미비점이나 보완점이 없는지 확인하고 임시개통 후에도 인도로 다니는 주민들과 차량이 안전하게 통행하는지 지속해서 모니터링해달라고 직원들에게 주문했다.

두정1교 시설개량 사업의 경우 9억2000만원을 투입해 양 끝단 교차로의 회전반경을 넓혀 운전자의 시야를 확보하고 남북측으로 2.5m씩 보행 교량을 확장해 기능을 개선했다.

이와 함께 시는 기존 두정 남부역 우측의 환승주차장을 자가용, 택시, 통학차량을 위한 환승센터로 바꾸고 있다.

박상돈 시장은 "두정역 북부 출입구 신설사업과 두정 남부 환승센터 사업이 완료되면 통학 차량과 택시 통행량 분산 및 두정역 앞 교통난 해소 등 두정역의 획기적인 변화가 기대된다"고 말했다.

이어 "현재 추진중인 공사를 차질 없이 진행함은 물론 주민과 통학학생들의 안전과 편의 제고를 위해 힘쓰겠다"고 말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