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5-18 18:05 (수)
충북교육청, 스승의 날 맞이 이색 행사 눈길
상태바
충북교육청, 스승의 날 맞이 이색 행사 눈길
  • 오효진
  • 승인 2022.05.13 19: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좌충우돌 코로나19 극복기 공모전
초등교사 좌충우돌 코로나 극복기 공모전

[충북=동양뉴스] 오효진 기자 = 충북교육청은 오는 15일 스승의 날을 맞아 도내 각급 학교에서 이색적이고 흥미로운 행사를 진행한다고 13일 밝혔다.

도교육청은 ‘초등교사 좌충우돌 코로나 극복기 공모전’과 ‘초등학교 선생님만 할 수 있는 101가지 쪽지 이벤트’를 연다.

'초등교사 좌충우돌 코로나 극복기 공모전'은 학교의 온전한 일상을 맞아 지난 3년간 코로나19로 인한 교사들의 노고에 감사하고, 교육과정과 수업의 변화, 선생님과 학교의 성장 사례를 공모한다.

오는 6월 30일까지 교육과정, 전문적 공동학습공동체, 기초학력, 학급운영, 학교문화 등의 분야에 응모할 수 있다.

'초등학교 선생님만 할 수 있는 101가지 쪽지 이벤트'는 초등학교에서 생기는 일과 보람, 다양한 경험과 교육 사례를 5줄로 요약해 쪽지로 제출하는 이벤트다. 기간은 6월 3일까지다.

소통 메신저의 초등교육과정 소통함을 통해 두 이벤트에 참여가 가능하며 응모한 자료는 추후 교육과정 성장 자료집으로 제작해 학교에 배부할 예정이다.

구룡초 4학년학생들의 스승의날 공연(사진= 충북교육청 제공)
구룡초 4학년 학생들의 스승의날 공연(사진= 충북교육청 제공)

청주 덕성초는 13일 선생님의 어렸을 적 사진을 전시해 누구인지 찾는 '우리 선생님을 찾아라'란 행사를 열었다.

모든 선생님의 사진을 학교자치회 게시판에 붙인 후 학생이 어떤 선생님인지 알아맞히는 행사다.

학교는 사진을 제공한 선생님과 선생님 얼굴을 맞힌 학생에게 소정의 상품을 선사했다.

오송초는 13일 학부모가 일일교사가 돼 학생과 함께 즐거운 시간을 보냈다.

사전에 신청한 3명의 학부모가 그림책 읽어주기, 체육활동, 꽃사탕 만들기 등의 수업을 진행했다.  

미원초는 학생이 카네이션 머리띠를 써 직접 카네이션 꽃이 됐다. 작은 꽃 카드에 감사의 내용도 써 큰 꽃모양 판에 카드를 붙여 꽃다발 롤링페이퍼를 만들어 선생님께 선물했다. 

충주 덕신초등학교는 육남매 선생님 TMI 퀴즈 대회을 연다. 총 10명의 선생님이 각 3개 문제를 제공해 총 30문제를 육남매(1학년부터 6학년 학생이 섞여있는 조) 8개조가 퀴즈를 맞힌다. 제일 많이 맞힌 조에 소정의 상품을 선물했다.

충주 수회초 학생이선생님 얼굴을 그린 작품(사진=충북교육청 제공)
충주 수회초 학생이 선생님 얼굴을 그린 작품(사진=충북교육청 제공)

충주 수회초는 학생이 교직원의 사진을 찍어 얼굴을 그린 작품을 13일 전시했고 학생이 직접 스승의 은혜 노래를 불러 교직원에게 깊은 감동을 줬다.

영동 구룡초는 지난 12일 전교생이 카네이션으로 꽃바구니를 만들어 선생님에게 선물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