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8-09 16:38 (화)
성주군, '초전면 기초생활거점 조성사업' 선정
상태바
성주군, '초전면 기초생활거점 조성사업' 선정
  • 이재룡
  • 승인 2022.07.04 15: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생활서비스 제공과 주민 삶의 질 향상이 목표
성주군은
성주군은 '2023년 일반농산어촌개발사업' 신규지구 공모사업에 '초전면 기초생활거점 조성사업'이 선정됐다고 밝혔다.(사진=성주군 제공)

[성주=동양뉴스] 이재룡 기자 = 경북 성주군(군수 이병환)은 농림축산식품부 주관 '2023년 일반농산어촌개발사업' 신규지구 공모사업에 '초전면 기초생활거점 조성사업'이 선정돼 총 사업비 40억원을 확보했다고 밝혔다.

기초생활거점조성사업은 면 소재지와 배후마을에 대한 기초생활서비스 공급거점을 조성해 생활서비스 제공은 물론 역량 강화사업으로 주민 삶의 질 향상을 목표로 시행하는 사업이며 부족한 체육·보건·문화·복지시설 등을 추가해 농촌 중심지 기능을 강화, 지역에 새로운 활력을 불어 넣을 것으로 기대된다.

이번에 선정된 '초전면 기초생활거점조성사업'은 내년부터 기본 및 시행계획 수립 등 절차를 거쳐 국비 28억원 등 총사업비 40억원이 4년간 연차적으로 투입되며 '세대를 아우르는 초전면, 문화거점지 초전면'을 사업목표로 다색건강문화센터 조성 및 건강문화 정착 프로젝트, 어르신 마을건강교실 등 배후마을 전달서비스 및 역량강화사업을 추진할 계획이다.

이병환 군수는 "이번 사업으로 연령별 구분 없이 누구나 누릴 수 있는 문화·체육 등 서비스 기능을 구현해 면 중심지 기능을 강화하고 배후마을과의 연계를 개선함으로써 지역주민의 삶의 질이 향상될 수 있도록 사업추진에 철저를 기해 달라"고 당부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