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10-01 17:35 (토)
인천시, ‘디엠지(DMZ) 평화의 길’ 내달 개방
상태바
인천시, ‘디엠지(DMZ) 평화의 길’ 내달 개방
  • 김상섭
  • 승인 2022.08.18 16: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강화테마노선 관광프로그램 운영, 이달 23일 접수시작
DMZ 평화의 길 테마노선도.(사진= 인천시 제공)
DMZ 평화의 길 테마노선도.(사진= 인천시 제공)

[인천=동양뉴스] 김상섭 기자 = 인천시가 디엠지(DMZ) 평화의 길 강화테마노선을 개방해 관광 프로그램을 운영한다.

18일 인천시(시장 유정복)는 다음달 16일부터 12월 18일까지 강화군 비무장지대 인근 ‘디엠지(DMZ) 평화의 길’ 강화군 테마노선을 개방한다고 밝혔다.

‘디엠지(DMZ) 평화의 길’은 비무장지대와 접경지역을 평화와 공존의 공간으로 전환하기 위해 만들고 있는 길이다.

이번 프로그램 참가자들은 ‘테마노선’을 걸으며 비무장지대의 생태·문화·역사 자원을 직접 체험할 수 있다.

이중 강화군 노선은 ‘강화전쟁박물관~강화평화전망대~의두분초~철책선 도보길~불장돈대~대룡시장’을 둘러보는 코스다.

강화군 테마노선의 이동거리는 철책선 도보길 약 1.5㎞를 포함해 총 61.1㎞로 약 4시간 30분이 소요되며 이동 중에는 관광해설사의 설명을 들을 수 있다.

강화에는 이번 테마노선 코스 외에도 다양한 볼 것들로 한강과 임진강이 합류하는 연미정이 있다.

이와 함께 북한이 한눈에 보이고 피난민의 그리움이 담긴 교동망향대, 고려시대 왕릉 등을 볼 수 있는 강화 나들길은 강화만의 멋을 느끼기에 제격이다.

참가 신청은 이달 23일부터 한국관광공사 운영 온라인 홈페이지를 통해 접수하면 되며, 무단예약취소 방지를 위해 참가비(1인당 1만원)를 받는다.

참가비는 지역경제 활성화로 이어질 수 있도록 지역상품권이나 지역화폐, 특산품 등으로 환급할 예정이며, 사전예약방법 등은 ‘DMZ 평화의 길 두루누비’에서 자세히 확인할 수 있다.

윤현모 시 해양항공국장은 “이번 테마노선 개방을 통해 코로나로 지친 시민들에게는 활력과 섬 지역에는 관광객 유치 등 새로운 동력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