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10-01 17:35 (토)
수도권 유일, 환승요금제 운임차별 해소
상태바
수도권 유일, 환승요금제 운임차별 해소
  • 김상섭
  • 승인 2022.09.22 15: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천영종주민 공항철도 환승할인 1인당 2만5000원 첫 환급
인천공항철도 전경.(사진= 인천시 제공)
인천공항철도 전경.(사진= 인천시 제공)

[인천=동양뉴스] 김상섭 기자 = 인천공항철도를 이용한 환승 영종주민들에게 1인당 1만2500원 환승할인요금 환급이 이뤄졌다.

22일 인천시(시장 유정복)는 지난 7월, 8월 두 달간 공항철도를 이용한 영종지역 주민의 환승할인 요금으로 1만1271명에게 총 2억8000만원을 환급했다고 밝혔다.

이번 환급받는 대상은 지난 7월말까지 ‘영종지역 주민 대중교통비 지원 포털’에 회원가입을 완료하고, 이달초 영종지역 거주지 인증을 마친 1만1271명이다.

1인당 평균지원액은 2만5000원(2개월 이용분)이었으며, 공항철도를 이용해 서울역까지 출퇴근한 직장인(한달 20일 출근기준)은 버스환승을 포함해 약 19만원이 환급됐다.

연령별로는 대중교통 이용이 활발한 30대 이하가 지원대상의 54.4%를 차지하고 있다.

이 사업은 영종지역 주민이 공항철도 운서역, 영종역을 이용(경유)하고 교통카드로 지불한 요금과 수도권 통합환승이 될 경우 부담할 요금간의 차액을 환급하는 사업이다.

그동안 영종지역은 수도권에서 유일하게 통합환승할인제가 적용되지 않아 운임차별을 받아왔다.

시는 차 해소를 위해 지난해 12월 ‘조례’를 제정하고, 국토교통부, 공항철도㈜와 함께 ‘영종지역 주민 대중교통 할인 제공에 관한 협약’을 체결했다.

그리고 사업홍보를 위해 지난 6월말부터 7월초까지 중구 2청사 및 영종지역 행정복지센터에서 총 5회의 주민설명회를 개최했다.

이어, 지역 모든 세대와 역사에 안내지 배포, 지하철 홍보 및 사회관계망서비스(SNS)를 활용한 홍보에도 집중했다.

이밖에도 효율적인 요금지원을 위한 전용 시스템 개발에 착수해 지난 7월 1일 ‘영종지역 주민 대중교통비 지원 포털’을 오픈했으며, 20일 현재 2만4820명이 포털 가입을 완료했다.

김을수 시 교통정책과장은 “주민 여러분의 의견수렴과 기관 간 합의를 거쳐 영종지역 주민 대상으로 대중교통비 최초지원이라는 결실을 맺을 수 있어 기쁘게 생각한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여기서 멈추지 않고 공항철도에 완전한 수도권 통합 환승 제도가 적용될 수 있도록 더욱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영종지역주민들은 ‘영종지역 주민 대중교통비 지원포털’에 가입 후, 공항철도가 포함된 대중교통을 이용하고, 매분기마다 지원포털에서 인증절차를 거치면 분기별로 환급받을 수 있다.

그리고 이달부터 11월까지 환승할인 요금은 교통카드 데이터 정산을 거쳐 올해 12월말경 지급될 예정이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