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12-09 16:37 (금)
인천시, 내년 ADB연차총회 개최 홍보 만전
상태바
인천시, 내년 ADB연차총회 개최 홍보 만전
  • 김상섭
  • 승인 2022.09.30 16: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올해 필리핀 제55차 ADB 연차총회 참가, 홍보부스 운영
인천 홍보부스(소창체험).(사진= 인천관광공사 제공)
인천 홍보부스(소창체험).(사진= 인천관광공사 제공)

[인천=동양뉴스] 김상섭 기자 = 내년 5월 제56차 아시아개발은행(ADB) 연차총회를 앞둔 인천시가 본격 해외홍보와 행사준비에 나섰다.

30일 인천시(시장 유정복)는 이달 28일부터 30일까지 필리핀 마닐라에서 열린 ‘2022년 제55차 ADB 연차총회’에 참가해 홍보부스를 운영했다고 밝혔다.

아시아개발은행(ADB) 연차총회는 68개 회원국의 정상급 인사, 각국 재무장관, 중앙은행 총재 등 약 5000명이 참가하는 아시아개발은행(ADB) 최대 행사다.

지난 1966년 창립이후 매년 개최되고 있으며, 우리나라는 1970년 서울, 2004년 제주에 이어 내년 인천에서 세 번째 개최를 앞두고 있다.

인천시는 올해 아시아개발은행(ADB) 연차총회에서 68개국 회원국들을 대상으로 행사주최 정부기관 기획재정부, 인천시 유관기관 인천관광공사 등과 한국(인천)홍보활동을 전개했다.

차기 개최도시 인천 홍보부스에서는 ▲회의시설·교통·숙박·안전 등 우수한 국제회의 인프라 ▲바이오 산업단지, 스마트시티, 로봇산업 등 혁신․디지털 산업자원을 소개했다.

이와 함께 강화 유적지, 파라다이스시티, 왕산마리나, 개항장일대 등 전통과 현대가 공존하는 풍부한 관광자원 등 인천의 매력을 널리 알렸다.

특히, 인천 문화체험 이벤트로 ‘강화 손수건 스탬프 체험’을 상시 운영해 68개국 외국인을 대상으로 한국의 전통문화를 적극 소개하며 많은 호응을 얻었다.

아사카와 마사츠구 ADB총재는 축사를 통해 “코로나19로 3년만에 대면행사로 개최되는 내년 총회가 ADB 수원국에서 공여국으로 성장한 한국의 발전경험공유의 기회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전세계적 사랑을 받는 K-POP에 이르기까지 한국의 다양한 면모를 공유할 수 있을 것”이라며 내년 한국(인천) 개최에 대한 기대를 드러냈다.

온윤희 시 마이스산업과장은 “이번 전차대회를 통해 연차총회운영 관련정보 적극수집과 유관기관간 긴밀한 네트워크를 구축해 내년 인천개최행사를 차질 없이 준비하겠다”고 밝혔다.

이어 “내년 아시아개발은행(ADB) 연차총회의 성공 개최를 위해 지속적 인천 홍보와 성공 개최를 위한 지원을 적극 추진해 기대에 부응할 것”이라고 강한 의지를 밝혔다.

한편, ‘2023년 제56차 아시아개발은행(ADB) 연차총회’는 내년 5월 2일부터 5일까지 3일간 인천 송도컨벤시아에서 개최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