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12-09 16:37 (금)
경찰, 기동대·특공대 투입…월드컵 거리 응원 안전관리에 만전
상태바
경찰, 기동대·특공대 투입…월드컵 거리 응원 안전관리에 만전
  • 서다민
  • 승인 2022.11.23 15: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월드컵 응원. (사진=동양뉴스DB)
월드컵 응원. (사진=동양뉴스DB)

[동양뉴스] 서다민 기자 = 경찰청은 이번 카타르 월드컵 기간 중 우리나라 경기일에 펼쳐질 것으로 예상되는 거리 응원 시에 기동대와 특공대를 투입해 인파관리 등 행사장 질서유지와 대테러 안전 활동에 만전을 기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23일 경찰청에 따르면 먼저 우리나라 대표팀의 1차전이 열리는 24일에는 전국 12개소에 4만여 명이 운집해 거리 응원을 펼칠 것으로 예상되는데, 특히 전날 서울시에서 광화문광장 사용을 허가함에 따라 광화문광장에 많은 인파가 모일 것으로 예측된다.

이에 경찰은 광화문광장에 경찰관 41명과 8개 기동대를 배치하는 등 안전관리 할 예정으로, 사전 준비단계부터 지자체·주최 측과 합동으로 지하철역 출입구, 무대 주변, 경사로 등 취약 지점을 점검하고 보완하는 등 지자체·주최 측과 긴밀한 협력체계를 구축하는 한편, 경찰특공대를 전진 배치해 폭발물 검색 등 대테러 안전 활동도 병행한다.

행사장은 구획을 나누어 인파를 분산하고, 관측조를 운영해 인파가 집결하는 상황을 실시간으로 확인해 인파가 집중되지 않도록 관리할 방침이다.

거리 응원 종료 직후에 많은 인파가 일시적으로 이동하면서 발생할 수 있는 안전사고에 대비해 구역별로 퇴장로를 구분하고, 인근 유흥가 등에 뒤풀이를 위한 인파 밀집시에도 기동대 등을 배치해 적극적으로 관리한다.

경찰은 “대한민국 축구 국가대표팀의 선전을 기원하면서, 거리 응원이 안전하게 개최될 수 있도록 경찰의 질서유지 안내와 통제에 시민들이 적극적으로 협조해 달라”고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