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3-02 16:42 (토)
천안 아산 더비, 역사적 첫승 제물로 삼겠다
상태바
천안 아산 더비, 역사적 첫승 제물로 삼겠다
  • 최남일
  • 승인 2023.03.13 17: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하나원큐 K리그2, 리그 첫경기 앞두고 치열한 신경전
하나원큐 K리그2 첫 경기가 18일 아산 이순신종합운동장에서 개최된다.(출처=충남아산FC 제공)

[천안=동양뉴스] 최남일 기자 = 프로축구 첫승에 목말라있는 충남 천안과 아산이 역사적인 첫 대결을 앞두고 벌써부터 양 지역 긴장감이 고조되고 있다.

천안시티FC와 충남아산FC는 오는 18일 아산 이순신종합운동장에서 하나원큐 K리그2 2023 5라운드에서 맞붙을 예정이다.

올해 K리그2 첫 선을 보인 천안시티FC는 현재 시즌 개막 후 3연패, 충남아산FC는 1무2패로 각각 최하위와 12위에 랭크돼 있다.

따라서 양 팀은 중위권 진출을 위해 이번 5라운드는 무조건 승리를 쟁취하고 지역더비에서 우위를 차지하겠다는 의지를 불태우고 있다.

박남열 천안시티 감독은 시즌 개막 후 계속된 대량실점을 어떻게 최소할 것인지 고민에 빠진 상황이고 박동혁 충남아산 감독 역시 첫승을 통한 중위권 진출 교두보 확보에 최선을 다하겠다는 입장이다.

한편 이번 대결은 앞두고 양 지역 팬들은 벌써부터 날선 신경전을 벌이고 있다.

아산 팬들은 현수막을 통해 “천안과 비교하지 마라. 우리는 더 높은 곳을 바라본다”는 자극적인 문구로 승리 의지를 다지고 있다.

천안 팬들 역시 “지역더비에서 반드시 승리를 쟁취해 충남의 우위를 다져나가겠다”는 결의를 모으고 있다.

신생팀 천안시티FC와 리그 선배 충남아산FC의 이번 경기는 치열한 경기와 응원을 통해 양 도시 축구붐에 시너지 효과를 낼 수 있을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