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4-12 17:06 (금)
경북도, '기린도전학기제'로 영해면 인구 늘리기 추진
상태바
경북도, '기린도전학기제'로 영해면 인구 늘리기 추진
  • 조인경
  • 승인 2023.03.17 15: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구한의대와 영덕군 '영해 이웃사촌' 마을 활성화
기린도전학기제로 지역봉사·청년인구 유입·대학교 학점까지 인정
경북도청 (사진=윤진오 기자)
경북도청 전경. (사진=동양뉴스DB)

[경북=동양뉴스] 조인경 기자 = 경북도는 영덕군 영해면의 이웃사촌마을을 대상으로 세대통합지원 프로그램인 '기린 도전학기'(진로체험학기제)를 운영한다고 17일 밝혔다.

대구한의대와 함께 하는 '기린도전학기제'는 참여자 주도의 지역 참여·밀착형으로 진행된다.

학생과 교수가 지역에 이주해 아이·노인 돌봄, 의료봉사, 일손 돕기, 지역 연계 활성화 프로젝트 등을 추진하는 것으로 학점이 인정된다.

특히 '영덕 로컬크리에이터단'을 운영해 지역의 다양한 강점을 찾고, 참여자의 진로와 지역을 연계한 맞춤형 활동을 펼쳐 지역 소멸에 적극적으로 대응한다.

도는 이를 통해 가족들의 상시 돌봄이 어려운 아이·어르신들의 세대통합 돌봄 서비스를 지원하고 동시에 일자리도 창출하면서 지역 인구유입을 추진할 방침이다.

또한 '글로벌 청년네트워크단'도 구성해 몽골·우즈베키스탄 등 외국인 유학생 청년들을 유입시켜 생활인구를 늘리기로 했다.

도는 궁극적으로는 대구한의대학교를 중심으로 지역발전 프로젝트, 한의학 봉사활동 등을 지역에 지속해 전개하고 관련 학부를 지역에 유치해 인구 증대의 모델을 제시하겠다는 방침이다.

이철우 도지사는 "경북은 인구 유출이 타 지역에 비해 높은 편이며, 그 원인도 매우 다양하고 복합적이다. 이러한 문제를 타개하고 인구유입 성과를 내기 위해서는 지역에 직접 뛰어드는 현장 중심의 정책이 필요하다"며 "이웃사촌마을 조성을 통해 지방시대를 이끌 지역 활력 선도 모델을 제시할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