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3-02 16:42 (토)
전세사기 피해자 258건 추가 결정…누계 9367건
상태바
전세사기 피해자 258건 추가 결정…누계 9367건
  • 서다민
  • 승인 2023.12.07 10: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세사기 피해자 825건 추가 결정…누계 9109건<br>​​​​​​​위 사진은 본 기사와 관련 없음.&nbsp;(사진=동양뉴스DB)
전세사기 피해자 258건 추가 결정…누계 9367건
위 사진은 본 기사와 관련 없음. (사진=동양뉴스DB)

[동양뉴스] 서다민 기자 = 국토교통부는 '전세사기피해지원위원회' 제15회 전체회의에서 317건을 심의했고, 총 258건에 대해 전세사기 피해자 등으로 최종 가결했다고 7일 밝혔다.

31건은 보증보험 및 최우선변제금 등으로 보증금 전액 반환이 가능해 요건 적용 대상에서 제외됐으며, 15건은 요건 미충족으로 부결됐다.

상정안건(317건) 중 이의신청은 총 29건으로, 그 중 16건은 요건 충족여부가 추가로 확인돼 전세사기 피해자 및 피해자 등으로 재의결됐다.

그간 위원회에서 최종 의결한 전세사기 피해자 등 가결 건은 총 9367건(누계)이며, 긴급 경·공매 유예 협조요청 가결 건은 총 746건(누계)이다.

불인정 통보를 받았거나 전세사기 피해자 등(특별법 2조4호나목·다목)으로 결정된 임차인은 이의신청이 가능하며, 이의신청이 기각된 경우에도 향후 사정변경 시 재신청을 통해 구제받을 수 있다.

전세사기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임차인은 거주지 관할 시·도에 피해자 결정 신청을 할 수 있고, 위원회 의결을 거쳐 피해자로 결정된 자는 주택도시보증공사(HUG) 전세피해지원센터(대면·유선) 및 지사(대면)를 통해 지원대책에 대한 자세한 안내를 받을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