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4-25 14:16 (목)
1월 소비자물가 2.8% 상승…근원물가 2.5%↑
상태바
1월 소비자물가 2.8% 상승…근원물가 2.5%↑
  • 서다민
  • 승인 2024.02.02 11: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8월 소비자물가 전년 동월比 5.7% 상승…근원물가는 4.4%↑<br>​​​​​​​위 사진은 본 기사와 관련 없음. (사진=동양뉴스DB)
1월 소비자물가 2.8% 상승…근원물가 2.5%↑
위 사진은 본 기사와 관련 없음. (사진=동양뉴스DB)

[동양뉴스] 서다민 기자 = 지난달 소비자물가 상승률은 전년 동월 대비 2.8%로 지난해 12월(3.2%)보다 0.4%p 하락했다.

2일 기획재정부가 발표한 '2024년 1월 소비자물가 동향'에 따르면 지난달 소비자물가는 과일가격 강세가 지속되는 가운데 겨울철 한파 등 영향으로 농축수산물(전월비 2.9%, 전년동월비 8.0%) 가격이 상승했으나, 석유류(전월비 △2.5%, 전년동월비 △5.0%) 및 가공식품(전월비 △0.4%, 전년동월비 3.2%)이 전월보다 하락하고, 개인서비스(전월비 0.5%, 전년동월비 3.5%) 가격 상승률도 줄어들면서 물가 안정 흐름이 이어지는 모습이다.

변동성이 높은 식료품과 에너지를 제외하고 추세적인 물가를 보여주는 근원물가는 전년 동월 대비 2.5%(12월 2.8%)로 전월 대비 0.3%p 하락해 미국(2023년 12월 3.9%), 유럽연합(EU, 2023년 12월 4.0%) 등 주요국보다 큰 폭 낮은 수준이다. 가계의 지출 비중이 높은 품목들로 구성된 생활물가도 전년 동월 대비 3.4%로 12월 3.7%보다 0.3%p 하락했다.

기재부는 "최근 국제유가가 상승하고 겨울철 이상기후 등 물가 불확실성이 지속되고 있는 상황으로 정부는 2%대 물가가 조속히 안착돼 국민들이 물가 안정을 체감할 수 있도록 총력을 다할 방침"이라며 "특히 설을 앞두고 설 민생안정 대책을 속도감 있게 추진하고 농축수산물 할인지원을 확대하는 등 성수품 가격안정 노력을 지속해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