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4-25 11:59 (목)
인천시, 비싼 농기계 임대사업소 운영
상태바
인천시, 비싼 농기계 임대사업소 운영
  • 김상섭
  • 승인 2024.02.21 16: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강화군 5곳, 옹진군 9곳 등 총 14개소에서 임대 제공
고가의 임대농기계들.(사진= 인천농업기술센터 제공)
고가의 임대농기계들. (사진=인천농업기술센터 제공)

[인천=동양뉴스] 김상섭 기자 = 인천시는 비싼 농기계를 빌려 쓸 수 있는 임대사업소를 강화, 옹진에서 14개소를 운영한다.

21일 인천시(시장 유정복) 농업기술센터(소장 이희중)에서 강화군(5곳), 옹진군(9곳) 총 14곳의 농기계 임대사업소를 운영하고 있다고 밝혔다.

농기계임대사업소는 농업기계의 효율적 이용과 농업기계화를 촉진하고 생산성 향상 및 농가경영 개선을 위해 운영한다.

각 군의 농기계 임대사업소 운영조례에 의거 강화·옹진군민이거나 경작지가 있는 농업인이면 토지대장(농지대장)과 신분증을 지참해 임대사업소를 방문하면 농기계를 빌릴 수 있다.

다만, 농기계가 예약되거나 임대중인 경우가 있을 수 있으니 임대 가능 여부를 미리 확인 후 방문해야 한다. 

농기계 임대사업소는 추석, 설 연휴 및 공휴일 제외하고 연중 오전 9시부터 오후 6시까지 운영되며, 임대 기간은 3일간이고 예약자가 없으면 임대 기간을 연장할 수 있다.

이희중 소장은 “강화·옹진에 살지 않더라도 토지를 구입해 농사를 짓는 농업인이 늘어가고 있는데, 농기계 임대사업이 농업인의 경영비용 절감에 도움이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