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5-20 19:16 (금)
전남 고흥군, 공용주차장 대폭 확대로 주민 큰 호응
상태바
전남 고흥군, 공용주차장 대폭 확대로 주민 큰 호응
  • 강종모
  • 승인 2022.01.27 13: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고흥군 제공)
공용주차장. (사진= 전남 고흥군 제공)

[고흥=동양뉴스] 강종모 기자 = 전남 고흥군은 군민생활과 밀접한 시책사업으로 주차장확보 계획을 수립해 도심지와 공공편의시설 일원에 공용주차장을 대폭 조성하고 있다.

현재 자동차등록 대수대비 주차장확보율이 48%에 머무는 군은 ▲도심지 내 유휴부지를 활용한 주차장조성 ▲고흥읍 버스터미널주변 주차타워 ▲도양읍 구도심 주차타워조성 등 3개 사업을 통해 지난 2020년부터 3년간 총 사업비 216억원을 투자해 주차공간 547면을 조성 중에 있으며, 올 상반기 내 완공을 앞두고 있다.

도심지 유휴부지 주차장 조성사업은 이번 달 현재까지 고흥읍 내 주차장 8개소(164면)를 조성했고, 상반기 내 고흥·도양읍 8개소(143면)를 추가로 조성완료 할 예정이다.

특히 빈집 등 유휴부지를 활용한 만큼 도시미관을 개선하고 범죄우범지역 해소와 교통혼잡을 크게 개선해 주민들의 호응도가 아주 높으며, 다가오는 설명절 귀성객과 지역주민의 주차편의를 도모할 것으로 보고 있다.

아울러, 주차환경개선사업 일환으로 국비 40억원과 군비 62억원으로 총 사업비 102억원을 투입해 고흥터미널주변(지상3층, 126면)과 도양읍 구도심(지상4층, 114면)에 주차타워를 조성 중에 있다.

대상지는 고흥터미널과 녹동 바다정원 등 유동인구가 많은 지역으로 노외주차장이 설치돼 있으나, 지역주민과 관광객의 주차수요를 수용하기에는 현저히 부족한 실정으로, 올 상반기 내 주차타워가 완공되면 240대의 주차공간를 수용할 수 있어 도심지의 주차난 및 교통난을 해소하고, 주변상가 등을 이용하는 이용객의 편리함이 증대돼 지역경제 활성화에도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송귀근 군수는 "도심지 내의 주차장 조성 후 지역주민들의 편익이 현저히 해소되길 기대하고 있으며, 공사기간 중 지역주민들의 안전과 소음으로 인한 방해가 되지 않도록 공사관리에 만전을 기하고 있으며, 여러가지 불편을 감수하고 협조해 주신 지역 주민들께 감사드린다"며 "앞으로도 군민의 생활환경 개선과 주민편의시설 확충에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