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12-09 16:37 (금)
외교부 “러시아의 우크라이나 영토 병합 인정 안해”
상태바
외교부 “러시아의 우크라이나 영토 병합 인정 안해”
  • 서다민
  • 승인 2022.10.01 17: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외교부 전경(사진=외교부 제공)
외교부 전경(사진=외교부 제공)

[동양뉴스] 서다민 기자 = 정부는 1일 “러시아의 우크라이나 영토 병합을 인정하지 않는다”고 밝혔다.

외교부는 이날 성명을 내고 “우리 정부는 유엔헌장을 위배하는 러시아의 우크라이나 침공을 강력히 규탄한다”며 “우크라이나의 주권, 영토 보전과 독립은 반드시 존중돼야 한다”고 강조했다.

이어 “우리 정부는 도네츠크, 루한스크, 자포리자, 헤르손 지역에서 실시된 주민투표와 러시아의 우크라이나 영토 병합을 인정하지 않는다”고 덧붙였다.

앞서 블라디미르 푸틴 러시아 대통령은 전날 도네츠크·루한스크·자포리자·헤르손 등 우크라이나 4개주에 대한 합병을 선언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