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7-04 17:51 (월)
양승조 “등에 떠밀려 나왔다” 김태흠 작심 비판
상태바
양승조 “등에 떠밀려 나왔다” 김태흠 작심 비판
  • 서정훈
  • 승인 2022.05.06 15: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더불어민주당 양승조 충남도지사 후보.
더불어민주당 양승조 충남도지사 후보.

[충남=동양뉴스] 서정훈 기자 = 더불어민주당 양승조 충남도지사 후보가 국민의힘 김태흠 후보의 준비 부족을 작심 비판했다.

양승조 후보는 6일 BBS ‘박경수의 아침저널’과의 인터뷰에서 김태흠 후보 출마를 두고 “불과 두 달 전만 해도 원내대표 선거를 위해서 아주 맹렬하게 뛰고 있다는 보도를 본 것 같다”며 “외부의 힘이라든가 당에 의해서 떠밀려서, 오랫동안 준비했던 원내대표 선거를 포기하고, 충남도지사로 나온 것”이라고 평가했다.

또 양 후보는 “지방선거가 누구의 마음을 얻고, 누구 등에 업고 선거를 치르고, 어떤 민심을 얻는다는 것은 약간 시대착오이고 시대의 흐름에 부합하지 않는다”며 김태흠 후보의 ‘윤심’ 선거운동을 비판했다.

그러면서 “도민과 어떻게 함께 해왔고, 어떤 성과를 거뒀으며 미래 발전을 가져올 것인가? 진정한 일꾼이 누구인가? 우리 220만 도민께서 현명한 판단을 내려주시리라 믿는다”며 본선에 임하는 각오를 밝혔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