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3-02 16:42 (토)
보건의료 위기 ‘경계’ 단계 발령에 10개 부처 '비상진료체계' 점검
상태바
보건의료 위기 ‘경계’ 단계 발령에 10개 부처 '비상진료체계' 점검
  • 서다민
  • 승인 2024.02.08 13: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복지부, 9개 관계부처에 비상진료체계 협조 요청
보건복지부 전경
보건복지부 전경

[동양뉴스] 서다민 기자 = 보건복지부는 의사 집단행동 중앙사고수습본부가 8일 의사 집단행동에 대비하기 위해 정통령 중앙비상진료상황실장 주재로 9개 관계부처와 함께 실무회의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날 관계부처 회의에서는 교육부 등 9개 부처에 의사 집단행동 동향을 공유하고, 향후 집단행동으로 인한 진료공백 최소화를 위해서는 관계부처가 복지부·지자체와 긴밀한 협력을 통해 비상진료체계를 차질없이 운영해야 함을 강조했다.

구체적으로 공공보건의료기관은 자체 비상진료대책을 마련하고, 응급상황에 대비해 관계기관 및 복지부와 비상연락망을 철저히 유지하기로 했다. 또 동네 문여는 병원 등 비상의료기관 정보를 원활히 전달하기 위해 각 부처의 홈페이지 및 정부매체 협업도 적극 지원하기로 했다.

정통령 중앙비상진료상황실장은 "의사 집단행동이 시작되더라도 국민들이 필요한 진료를 받지 못해 피해 보는 상황이 없도록 무엇보다 관계부처의 긴밀한 협조가 요청된다"면서 "관계기관 협력으로 원활한 환자이송·전원 도모 등을 고려한 병원별 상황에 맞는 탄력적 비상진료대책을 조속히 수립하고, 필수의료 등 진료에 공백이 생기지 않도록 긴밀한 협조를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