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5-21 17:55 (화)
전남 고흥군, 덤벙청년마을 ‘촌캉스·어캉스’로 청년인구 유입
상태바
전남 고흥군, 덤벙청년마을 ‘촌캉스·어캉스’로 청년인구 유입
  • 강종모
  • 승인 2024.04.12 14: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고흥군 제공)
(사진=고흥군 제공)

[고흥=동양뉴스]강종모 기자 = 전남 고흥군(군수 공영민) 덤벙청년마을에서 추진하고 있는 ‘고흥 촌캉스·어캉스’ 프로그램이 고흥 청년인구 유입의 신호탄이 되고 있다고 밝혔다.

‘고흥 촌캉스! 어캉스!’는 ‘2023년 전남형 청년마을 만들기' 공모사업에 선정된 고흥군 덤벙청년마을에서 기획된 프로그램이다.

이번 달부터 다음 달까지 밭캉스, 논캉스, 어캉스 편 순으로 진행해 외지에 사는 청년이 고흥 살아보기를 통해 고흥을 들여다보고 농촌의 삶을 직접 체험해보는 과정으로 진행된다.

첫 시작인 ‘밭캉스’편은 지난달 30일부터 지난 3일까지 4박 5일간 진행됐고, 모집 인원의 4배수가 넘는 40명이 신청해 뜨거운 관심속에 시작됐다.

주요 체험으로는 ▲스마트팜 탐방 ▲청년 농부와의 만남 ▲고흥 식자재를 이용한 디저트 만들기 체험 등 고흥의 귀촌 가능성을 탐색할 수 있는 프로그램들로 진행됐으며, 참여 청년들과 고흥 농가들이 직접적으로 만나 현장형 프로그램으로 진행됐다.

이번 ‘고흥 촌캉스! 어캉스! (밭캉스 편)’ 프로그램 종료 후 실시한 만족도 조사에 따르면, 참여자 10명 중 6명이 귀촌하고 싶다는 마음이 생겼다고 밝혔다.

구체적으로 고흥에 이주할 계획이 있다는 참여자는 2명(1년 후 1명, 2년 후 1명)으로 고흥 인구 10만 비전의 가능성을 보여줬다.

고흥군은 우주발사체 국가산업단지 조성, 스마트팜 혁신밸리, 드론특화 농공단지조성, 청년 공공임대주택, 전남형 만원주택, 청년리더아카데미 등 양질의 일자리, 주거, 문화 활동 등 청년들의 안정적인 정착과 청년인구 유입을 위해 다양한 시책들을 추진하고 있다.

덤벙청년마을 ‘우직한친구들’은 “4박 5일이란 여정 동안 함께 해준 참여자들에게 감사의 마음을 전한다”며 “이번 달 말부터 고흥 촌캉스! 어캉스! (논캉스 편)이 진행될 예정이니 많은 관심과 신청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